_

그냥 술 한 잔하고 잊어버릴 일 정도의 마음일지는 알 수 없으나.

이걸 보고 있다면 알아달라는 마음일지는 알 수 없으나.

내가 좋아했던 것을 당신도 좋아한다고

하지만 이제 더이상 좋아하지 않는다고 그래도 당신은 내가 좋아한 것을 좋아한다고

하는 마음일지는 알 수 없는 어떤 하루.

 

좋은 사람이지 못했다는 그말이 갑자기 아려오는 어떤 하루.

잘지내요 고맙고 미안한 사람

 

 

 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'Suddenly pop up !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떤 하루  (0) 2017.04.29
애매한 상태_  (0) 2017.02.20
결국엔_  (0) 2016.10.02
블로그_이런.블로그  (0) 2016.09.24

+ Recent posts